콘텐츠바로가기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이세영, 현우에 푹 빠졌다 "어디에요? 여자랑 술 마시고 있죠?"

입력 2016-10-23 21:33:55 | 수정 2016-10-23 21:46:0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이세영이 현우를 향한 푹빠진 모습이 그려졌다.

23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이하 '월계수')에서는 강태양(현우 분)에게 푹 빠진 민효원(이세영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민효원은 밤 늦게 강태양에게 전화를 걸어 "어디에요? 여자들이랑 술 퍼 마시고 있는 것 아니에요?"라고 물었다.

이에 강태양은 "여자들 만나서 술 퍼마시든 말든 제 사생활 아닙니까? 왜 그런 걸 물어보시죠?"라고 따졌다.

그러자 민효원은 "기획안 잘 마무리 됐나 걱정되서 전화한 거예요"라고 해명한 뒤 "솔직히 말해봐요. 집 아니죠? 술집에 있죠? 그럼 영상 통화 걸테니깐 받아봐요"라며 직찹했다.

이를 들은 강태양은 "피곤해서 잘 거니깐. 전화 끊어요"라며 귀찮은 듯 전화를 끊었다.

전화가 끊기자 민효원은 "분명히 여자들이랑 술 퍼 마시고 있는게 틀림없어. 아오 약 올라"라며 강태양에게 집착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