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강아지공장 실태 알린 현아, 유기견 캠페인 참여한다

입력 2016-10-24 09:27:08 | 수정 2016-10-24 10:15:3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가수 현아가 유기견을 향한 따뜻한 마음을 드러냈다.

24일 연승어패럴 측은 "현아가 오는 29일 인천연수 스퀘어원에서 유기견 입양 장려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 캠페인은 '유기견들의 러버가 되어주세요'라는 타이틀로, 버려지는 유기견들의 재입양을 장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현아는 실제로도 유기견을 키우고 있어 그에 대한 관심이 남다르다. 최근에는 SBS '동물농장'에 출연해 강아지공장의 실태를 알렸으며, 컴백 기념으로 유기견 보호소에 생수를 전달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해왔다.

현아는 이번 캠페인 행사때 팬들을 만나 캠페인에 대한 홍보와 더불어 유기견과의 포토타임 및 사인회를 함께 진행하며, 클라이드앤에서 제공한 맨투맨티셔츠 100장을 현장에서 판매하고 판매금액 전체를 유기견보호단체에 기부할 예정이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