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가수 린, 프로듀서 데뷔…신인가수 진느 앨범 제작

입력 2016-10-24 09:34:44 | 수정 2016-10-24 09:34:4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가수 린이 프로듀서로 발돋움했다.

린이 신인가수 진느(JINNH)의 싱글 앨범을 제작, 디렉팅과 믹싱, 마스터링 작업까지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재킷 이미지도 직접 디자인하는 등 진느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진느의 데뷔곡 'Stayed'는 마치 해저 깊은 곳을 여행하는 듯한 분위기의 URBAN POP 장르로, 이야기를 읊조리 듯 시작하는 도입부부터 격정적으로 몰아치는 곡의 후반부까지 독특한 느낌을 선사한다.

음반 관계자들은 진느에 대해 "독보적인 음색과 신비로운 가창력, 작사 작곡 및 프로듀싱 능력 또한 뛰어나 앞으로가 더욱 기대되는 뮤지션"이라고 극찬했다.

린은 "진느는 정말 뛰어난 가수다. 좋은 가수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린이 제작한 진느의 'Stayed'는 오늘(24일) 0시에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