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가수협회 낭만콘서트, 김학래 등대학가요제 스타 총출동 '화려한 라인업'

입력 2016-10-25 12:02:40 | 수정 2016-10-25 12:02:40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규석 건아들 위일청 김학래기사 이미지 보기

이규석 건아들 위일청 김학래


'낭만콘서트'가 대학가요제 가수들로 화려한 라인업을 구성한다.

오는 29일 오후 6시 국립나주박물관 특설무대에서 열리는 '2016 낭만콘서트' 마지막 편은 '추억의 캠퍼스 가요'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출연진은 '79 대학가요제 대상' 김학래, '86 대학가요제 대상' 유열, '81 대학가요제 은상' 이재성, '84 대학가요제' 우순실, '80 TBC 젊은이가요제 출신 캠퍼스 밴드' 건아들의 곽종목, '87 대학가요제' 꽃미남 가수 이규석 등으로 구성됐다.

진행은 7080 '젊음의 행진' 정광태가 맡았으며 서울패밀리 위일청, '골목길'의 이재민 등이 당시의 향수를 더한다.

79 대학가요제에서 '내가'를 불러 대상을 수상한 김학래는 역대 대학가요제 수상자들 모임인 대가회(대학가요제 동창회) 회장 출신으로 공연의 엔딩을 장식한다.

출연진들은 "단순히 추억에 그칠것이 아니라, 지금은 중장년층이 된 팬들과 함께 순수하고 낭만이 넘쳤던 대학가요제 당시의 열정을 되살리고 싶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2011년부터 진행된 대한가수협회의 '낭만콘서트'는 김흥국이 회장으로 취임한 이후 안양, 영광, 김포, 사천, 진주, 나주까지 투어를 돌았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