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안투라지' 서강준, 결정 장애 고백 "실제 성격, 캐릭터와 비슷해"

입력 2016-10-25 15:42:12 | 수정 2016-10-25 16:29:42
글자축소 글자확대
'안투라지' 서강준 / 사진 = 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안투라지' 서강준 / 사진 = 최혁 기자


배우 서강준이 평소 '결정 장애'가 있다고 밝혔다.

tvN 새 금토드라마 '안투라지'(연출 장영우 / 극본 서재원, 권소라) 제작발표회가 25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조진웅, 서강준, 이광수, 박정민, 이동휘와 장영우 감독, 서재원 작가, 권소라 작가가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서강준은 "내가 연기한 차영빈 역이 실제 성격과 은근히 비슷하더라. 나도 평소에 결정 장애가 심하다"고 캐릭터를 설명했다.

이어 "영빈도 본인의 주관보다 사소한 일이더라도 주변 사람들에게 맞춰준다. 친구들이 가고 싶은데 있으면 가고 먹고 싶은 것이 있으면 먹는다. 하지만 본인이 욕심나는 연기에 대해서는 주관이 뚜렷하다. 그 부분이 나와 비슷하다"고 밝혔다.

'안투라지'는 동명의 미국 드라마를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대한민국 차세대 스타가 된 배우 영빈(서강준 분)과 그의 친구들이 매니지먼트 회사 대표 은갑(조진웅 분)과 겪게 되는 연예계 일상을 그린 드라마다. 오는 11월 4일 첫 방송.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