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안투라지' 이동휘-이광수 "시청률 높으면 거북·생선 탈쓰고 부산행"

입력 2016-10-25 15:58:18 | 수정 2016-10-25 16:20:43
글자축소 글자확대
'안투라지' 이동휘 이광수 / 사진 = 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안투라지' 이동휘 이광수 / 사진 = 최혁 기자


'안투라지' 배우들이 시청률이 높게 나오면 감사 인사를 하겠다고 전했다.

tvN 새 금토드라마 '안투라지'(연출 장영우 / 극본 서재원, 권소라) 제작발표회가 25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조진웅, 서강준, 이광수, 박정민, 이동휘와 장영우 감독, 서재원 작가, 권소라 작가가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시청률 공약 질문에 조진웅이 당황스러워하자 이동휘는 "부산 서면에서 거북이 탈을 쓰고 감사 인사를 전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이광수가 "나도 함께 생선탈을 쓰고 부산으로 가겠다"고 덧붙였고, 서강준은 "나는 그냥 따라가겠다. 둘이 프리허그를 할 때 나는 옆에서 손 흔들고 있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안투라지'는 동명의 미국 드라마를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대한민국 차세대 스타가 된 배우 영빈(서강준 분)과 그의 친구들이 매니지먼트 회사 대표 은갑(조진웅 분)과 겪게 되는 연예계 일상을 그린 드라마다. 오는 11월 4일 첫 방송.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