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형' 도경수 "조정석 생활밀착형 연기, 실제로 얄미울 때 있었다"

입력 2016-10-26 11:52:06 | 수정 2016-10-26 14:13:46
글자축소 글자확대
'형' 도경수 조정석 / 사진 = 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형' 도경수 조정석 / 사진 = 변성현 기자


배우 도경수가 조정석이 얄미울 때가 있었다고 털어놨다.

영화 '형'(감독 권수경 / 제작 초이스컷픽쳐스) 제작보고회가 26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 CGV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연출을 맡은 권수경 감독과 배우 조정석, 도경수, 박신혜가 참석했다.

이날 도경수는 조정석의 생활밀착형 연기에 대해 "실제로 미웠을 때가 많았다. 조정석 형은 너무 '두식'이 같았다"고 답해 폭소케 했다.

이어 "어떻게 이렇게 연기를 할 수 있을까 항상 감탄했다. 보면서 매번 놀랐다"고 조정석의 연기를 극찬했다.

'형'은 사기전과 10범 형 '두식'(조정석)과 잘 나가던 국가대표 동생 '두영'(도경수), 남보다 못한 두 형제의 한 치 앞도 볼 수 없는 기막힌 동거 스토리를 그린 브로 코미디다. 11월 30일 개봉 예정.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