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삼시세끼어촌편3' 일주일만에 두자릿수 시청률 회복 "시청률 10.5%"

입력 2016-10-29 10:15:33 | 수정 2016-10-29 10:15:34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삼시세끼어촌편3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삼시세끼어촌편3



'삼시세끼 어촌편3' 시청률이 다시 회복세를 보였다.

지난 28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삼시세끼 어촌편3'에서는 신들린듯한 에릭의 요리 솜씨가 공개됐다.

이날 '삼시세끼 어촌편3'에서 에릭은 김장을 담그기로 결심했다. 그는 이서진과 윤균상이 밭에 모종을 심는 사이 홀로 김장 재료를 다듬으며 김장을 시작했다. 에릭은 김장을 위해 녹화 전날 어머니와 함께 김치를 담가보는 열의를 보이기도 했다.

이서진과 윤균상이 돌아오자 에릭은 본격적으로 봉골레 파스타를 만들기 시작했다. 곁에서 조리과정을 지켜보던 이서진은 "그냥 밖에서 사먹자"며 미심쩍어 했다.

하지만 요리가 완성되고 맛을 본 이서진은 "잘한다 얘"라며 연신 파스타를 흡입해 웃음을 자아냈다. 점심을 먹은 이들은 남은 김장을 완성했다.

에릭의 요리솜씨는 잡채밥을 하며 빛을 발했다. 에릭은 이서진에게 꽁치고추장찌개를 부탁하며 꽁치캔을 전달했다. 에릭이 잡채를 만드는 동안 이서진은 고추장찌개를 준비했다.

요리를 진행하면서 식구들은 키조개 구이를 해먹었다. 자연산 키조개의 맛에 식구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29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tvN '삼시세끼 어촌편 3'는 전국 케이블플랫폼 가구 기준 시청률 10.587%를 기록했다. 지난주 9%대로 떨어졌으나 다시 0.9%포인트 가량 상승하면서 두 자릿수 시청률 회복에 성공했다.

이날 SBS '정글의 법칙 in 몽골'이 전국 기준 시청률 11.8%를 기록한 가운데 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 2.6%, MBC '듀엣가요제' 5.4% 시청률을 보였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