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건모 母 "신동엽, 사업하지 말고 아내에 잘 해라" 조언

입력 2016-10-31 10:26:53 | 수정 2016-10-31 10:26:5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김건모 모친이 신동엽에게 '사업하지 말라'는 조언을 했다.

최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 김건모 모친은 "건모 아빠랑 50년 넘게 살았다. 헤어지고 싶을 때도 많다. 그 마음은 항상 유효하다"고 말했다.

이어 신동엽을 향해 "신동엽 씨는 힘이 있지 않냐 지금. 그러니 절대로 사업하지 마라. 다 망해먹었잖아. 진짜 본인 아내한테 잘하라"고 조언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신동엽은 "왜 저한테 그러냐. 아버지한테 직접 말씀해라"라며 "이젠 아버님을 용서하시는 거냐"라고 짓궂은 농담을 던졌다.

앞서 신동엽은 DY엔터테인먼트, 다이어트 신발 등 사업에 도전했지만 억대 빚을 떠안은 바 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