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달의 연인' TV 화제성 1위…아이유·이준기, 만년 2위 탈출

입력 2016-11-01 13:53:30 | 수정 2016-11-01 13:54:31
글자축소 글자확대
'달의 연인' 아이유 이준기 강하늘기사 이미지 보기

'달의 연인' 아이유 이준기 강하늘


2016년 10월4주차 TV화제성 드라마 1위는 SBS ‘달의 연인’이 차지했다. ‘구르미’의 종영과 함께 7주 연속 2위를 벗어났다.

그러나 '달의 연인'이 기록한 '16.1%'는 28%로 종영된 ‘구르미’보다 낮은 점수이며 ‘절대적 우위를 보여주는 인기 드라마가 없는 상황’이라고 '굿데이터' 측은 분석했다.

2위와 ‘질투의 화신’ 3위 ‘쇼핑왕루이’의 차이가 불가 0.8%로 접전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혼술남녀’는 긍정적 평가 속에 화제성이 급증한 4위로 종영되었다.

‘구르미’의 후속 ‘우리집에 사는 남자’가 5위로 시작했으며 소폭 하락 추이를 보이고 있는 ‘공항 가는 길’이 6위로 발표되었다. 7위는 ‘THE K2’ 인 가운데 새 금토 드라마 ‘이번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가 8위에 올랐다. 첫 방송을 일주일 앞둔 ‘안투라지 코리아’는 9위를 기록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