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달의 연인' 이준기 "왕소, 힘들었지만 인생 캐릭터로 남아" 종영 소감

입력 2016-11-02 15:34:10 | 수정 2016-11-02 15:34:1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이준기가 ‘달의 연인’ 왕소에게 마지막 인사를 건넸다.

이준기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네이버 티비캐스트 채널을 통해 SBS 월화드라마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마지막 촬영 현장 스케치와 이준기의 종영소감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이준기는 “정말로 여러분께 큰 관심과 사랑을 받으면서 대단원의 막을 내렸습니다. 정말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저에게는 또 하나의 잊지 못할 캐릭터가 생겼습니다. 왕소라는 캐릭터를 연기하면서 기존에 했던 사극과 차별화를 두기 위해 걱정도 고민도 많이 했는데 벌써 마지막회라니 믿기지 않네요”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정말 힘들었지만 제 인생에 또 하나의 멋진 캐릭터로 남아준 왕소에게 고맙다 말하고 싶고 다음 생에선 더 행복한 삶을 살기를 그리고 해수와 함께 오래오래 행복하기를. 고생 많았고 왕소야 잘가”라고 말하며 동고동락해온 캐릭터 왕소에게 작별을 고했다.

이준기의 소속사 측은 “(이준기가)’달의 연인’을 통해 좋은 동료들과 동생들을 얻어 행복하다”고 자주 언급한다. 그리고 왕소 캐릭터를 사랑해주신 많은 팬 여러분에게 감사하고 감동 받았다”고 덧붙였다.

한편,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는 시청률 11.3 퍼센트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월화극 순위 1위에 올라 유종의 미를 거뒀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