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지소울♥민 예쁘게 봐주길"…JYP의 사내커플 축하

입력 2016-11-07 15:49:54 | 수정 2016-11-07 15:49:54
글자축소 글자확대
지소울과 민. 사진=지소울 인스타그램/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지소울과 민. 사진=지소울 인스타그램/한경DB


지소울-민 열애

지소울과 민의 열애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가 초고속으로 인정했다.

JYP는 관계자는 7일 "지소울과 민이 서로 좋아하고 있다는 것을 최근 알게 됐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지소울과 민은 미국에서 함께 지낼 때부터 서로 의지했을 정도로 매우 친한 사이"라며 "두 사람의 교제를 좋은 시선으로 봐 달라"고 당부했다.

지소울과 민의 열애는 JYP 사내 커플의 탄생이기도 하다.

이날 일간스포츠는 "가요계에선 공공연한 사실"이라며 지소울과 민의 열애설을 보도했다. 이후 JYP의 공식입장이 나오기까지는 1시간도 채 걸리지 않았다.

지소울과 민은 이들을 해외에 데뷔시키려던 JYP의 방침에 미국에서 함께 지내다 자연스레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소울은 SBS '영재육성프로젝트 99%의 도전'으로 얼굴을 알렸지만 이후 데뷔까지 상당한 시간이 걸렸다. 지난해 '커밍 홈'으로 국내 데뷔했다.

민은 2003년부터 7년 동안 미국에서 데뷔를 준비했으나 무산돼 2010년 4월 미쓰에이의 마지막 멤버로 합류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