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컴백' 마마무 "비글돌 벗었다…'씩씩섹시' 보여줄 것"

입력 2016-11-07 16:51:06 | 수정 2016-11-07 16:53:50
글자축소 글자확대
마마무 쇼케이스 / 사진 = 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마마무 쇼케이스 / 사진 = 변성현 기자


마마무가 이전과는 다르게 차분해진 모습으로 돌아왔다.

걸그룹 마마무(솔라, 문별, 휘인, 화사)가 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라이브홀에서 네 번째 미니앨범 '메모리'(MEMORY)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데뷔 전 밝은 분위기가 차분해졌다는 말에 화사는 "원래 비글돌이라는 수식어가 붙었다. 그래서 이번 앨범에 무게를 많이 실었다. 약간 고혹적인 이미지를 담았다. 항상 밝은 이미지였다. 지금도 밝은 모습은 잊지 않았다. 그동안 못 보여준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밝혔다.

이어 문별은 "우리도 처음에 이미지 변신이 어색했다. 연습과 뮤비 촬영을 하며 익숙해졌다. 보편화된 섹시가 아닌 마마무만의 '씩씩 섹시'를 보여드릴테니 기대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마마무의 신곡 '데칼코마니'는 히트작곡가 김도훈이 작업한 곡으로, 사랑하는 사람과의 첫 키스에 대한 느낌과 연인이 서로 닮아간다는 것을 '데칼코마니'에 비유했다. 앨범을 공개한 마마무는 이날 쇼케이스를 통해 팬들을 만나고 본격 컴백 활동에 나선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