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길용우 며느리 되는 선아영 씨 '단아하게'

입력 2016-11-08 14:46:44 | 수정 2016-11-08 14:51:2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길용우 씨의 아들 성진 씨와 결혼하는 선아영 씨(가운데).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길용우 씨의 아들 성진 씨와 결혼하는 선아영 씨(가운데). 한경DB



배우 길용우씨의 아들 성진(32)씨와 정성이 이노션 고문 장녀 선아영(30)씨가 결혼한다는 소식이 알려져 관심을 모으고 있다.

정 고문은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 장녀로, 아영씨는 정 회장 외손녀다.

8일 재계에 따르면 성진씨와 아영씨는 오는 11일 서울 중구 명동 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신랑 길씨는 대학원 진학을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 결혼식에는 정 회장과 정의선 부회장을 비롯한 범 현대가(家) 인사와 연예계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영씨는 지난해 4월 명동 성당에서 열린 동생 동욱씨 결혼식에 참석해 언론에 모습을 드러낸 적 있다. 동욱씨는 채형석 애경그룹 부회장 차녀와 결혼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