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판도라' 김주현 "'엽기적인 그녀' 오디션 후 캐스팅 불발, 정말 속상했다"

입력 2016-11-09 11:52:10 | 수정 2016-11-09 12:24:50
글자축소 글자확대
'판도라' 김주현 / 사진 = 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판도라' 김주현 / 사진 = 최혁 기자


배우 김주현이 '엽기적인 그녀' 캐스팅 불발 이후 심경을 털어놨다.

영화 '판도라'(감독 박정우 / 제작 CAC 엔터테인먼트) 제작보고회가 9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 CGV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연출을 맡은 박정우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남길, 문정희, 정진영, 김대명, 강신일, 유승목, 김주현 등이 참석했다.

'엽기적인 그녀' 캐스팅 불발 후 첫 공식석상에 나선 김주현은 "'엽기적인 그녀' 대국민 오디션을 봤다. 캐스팅 불발되고 나서 많이 속상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지나고 나서 생각해보니 하나의 과정이고 개인적으로 필요한 시간이었다. 오디션을 통해 지금 소속사를 만났고 다시 일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됐다. 앞으로의 시간이 더 중요한 것 같다"고 심경을 밝혔다.

'판도라'는 한반도에 역대 최대 규모의 강진에 이어 원전사고가 발생한 초유의 재난 속에서 최악의 상황을 막기 위해 분투하는 평범함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김남길, 김영애, 문정희, 정진영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이 총출동한다. 12월 개봉 예정.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