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맹유나, '볼빨간 사춘기' PD·코러스 지존 김현아와 손잡았다

입력 2016-11-14 18:13:30 | 수정 2016-11-14 18:13:3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가수 맹유나가 재즈팝 '렛츠댄스' 이후 20개월 만에 신곡을 발표했다.

싱어송라이터 맹유나는 지난 2007년 윤석호 감독 드라마 '봄의 왈츠' OST 이후 데뷔 10년을 맞았다.

맹유나는 대세 여성듀오 '볼빨간 사춘기'의 메인 프로듀서 황종하, 코러스의 지존 김현아와 가요계 어벤져스를 구성해 '장밋빛 인생' 디지털 음원을 14일 전격 공개했다.

맹유나가 작사, 작곡하고 노래한 '장미빛 인생'은 샹송과 힙합을 결합한 얼터너티브 팝이다.

기사 이미지 보기

맹유나가 직접 연주하는 피아노 사운드에 김현아의 프랑스어 피쳐링이 어우러지면서 서정적이고 세련된 사운드를 연출해낸다.

소녀적인 얇은 음색을 자랑하던 맹유나가 매력적 중저음으로 변신했으며, 최초로 랩까지 시도한 곡이다.

맹유나는 "최고의 프로듀서와 코러스의 도움을 받게 됐다.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10년간 7장의 앨범과 싱글을 발표하며 쌓아온 음악적 콘텐츠의 결과물인 것 같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