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안녕하세요' 프니엘, 어느 5년차 아이돌의 탈모 고백…네티즌 "용기, 멋져"

입력 2016-11-15 09:21:39 | 수정 2016-11-15 09:23:27
글자축소 글자확대
'안녕하세요' 프니엘 탈모 고백기사 이미지 보기

'안녕하세요' 프니엘 탈모 고백


현직 아이돌이 사상 최초다. 그룹 비투비의 멤버 프니엘이 '탈모' 고백을 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KBS2 '안녕하세요'에는 탈모로 고민을 토로하는 일반인의 사연이 공개됐다.

이날 패널로 참석한 프니엘은 "탈모 때문에 고민이라 출연하게 됐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그는 현재 머리카락 70%가 빠질 정도로 심각한 탈모 증세에 시달리고 있다.

프니엘은 데뷔 후 5년 만에 처음으로 모자와 두건을 벗고 대중에게 자신의 민낯을 공개했다. 듬성듬성 빠진 머리가 시청자들의 마음을 안타깝게 했다.

방송 직후 프니엘의 고백은 네티즌들의 초미의 관심사가 돼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올랐다.

프니엘은 자신의 SNS를 통해 "실검 1위는 처음"이라면서 "고맙습니다. 그리고 건강에는 문제가 없으니 걱정말라"라고 팬들을 안심시켰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