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두 남자' 최민호 "날라리 학생 役 위해 담배도 배웠다"

입력 2016-11-16 15:54:56 | 수정 2016-11-16 16:48:13
글자축소 글자확대
'두 남자' 최민호 / 사진 = 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두 남자' 최민호 / 사진 = 최혁 기자


배우 최민호가 가출한 고등학생 역할을 위해 많은 노력했다고 밝혔다.

영화 '두 남자'(감독 이성태·제작 엠씨엠씨) 언론시사회가 16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개최됐다. 이 자리에는 연출을 맡은 이성태 감독을 비롯해 배우 마동석, 최민호, 김재영이 참석했다.

이날 최민호는 "대중에 새로운 이미지로 다가가야 하니까 어색하지 않을까 하는 두려움이 컸다. 어렸을 때 데뷔를 하고 지금까지 활동한 이미지를 한 순간에 무너뜨리고 다른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기 때문"이라고 걱정을 토로했다.

그는 "우선 캐릭터에 대한 어색함을 줄여야 했다. '두 남자'를 통해 처음으로 담배도 배웠고 대사를 통해 욕도 많이 했다. 옛날부터 해왔던 것처럼 보이기 위해 노력을 많이 했다"고 말했다.

'두 남자'는 인생 밑바닥에 있는 두 남자가 사랑하는 이를 지키기 위해 처절한 싸움을 벌이는 범죄 액션물이다. 오는 30일 개봉.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