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엄마, 꽃길 걷게 해드릴게" 김세정의 염원, 현실로

입력 2016-11-23 17:43:33 | 수정 2016-11-23 17:53:05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세정 '꽃길' /사진=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기사 이미지 보기

김세정 '꽃길' /사진=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엄마, 꽃길 걷게 해드릴게요!"

Mnet '프로듀스 101' 최종 선발 당시 김세정은 이렇게 말하며 눈물 지었다. 그의 간절한 소원이 현실이 될 전망이다.

김세정은 아이오아이 활동과 구구단을 겸하면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23일 0시에는 솔로 음원 '꽃길'도 발매했다.

김세정의 신곡 ‘꽃길’은 23일 0시 각종 음원 사이트에 공개되자마자 네이버뮤직, 엠넷, 올레뮤직, 지니 4개 실시간 차트에서 곧장 1위로 진입했다. 이내 멜론, 벅스, 소리바다, 몽키3까지 주요 8개 차트에서 1위를 독식하며 막강한 음원 파워를 보여주고 있다.

지난 6월 걸그룹 구구단의 데뷔 앨범 ‘Act.1 The Little Mermaid’로 가수 행보를 정식으로 시작한 세정은 젤리피쉬의 음악 통합 채널 브랜드인 젤리박스 프로젝트를 통해 신곡을 내놨다.

솔로곡 공개 직후 1위를 차지한 것은 신인 가수로서는 이례적인 성과다. 현재 장기 집권 중인 인기 가수들과 쟁쟁한 아이돌 그룹들을 진입 첫 날 제쳤다는 점에서 놀라운 성적이 아닐 수 없다. 신인 가수 세정의 음원 올킬에 가요계 안팎이 떠들썩한 상황이다.

요즘 차트 최상위권에서 인기를 얻는 곡들이 대부분 그룹이나 듀엣 곡이라는 점에서 ‘솔로 파워’ 세정의 활약이 어느 때보다 눈부시다.

‘꽃길’ 인기의 가장 큰 요인은 세정의 전매특허 목소리에 있다. ‘세상이란 게 제법 춥네요’라는 도입부부터 바로 귀를 잡아끄는 호소력 짙은 목소리는 노래를 끝까지 듣게 만드는 힘이 있다.

여기에 어머니를 바라보는 세정이의 애틋한 마음이 섬세하고 풍부한 곡 표현력에 얹어지면서 막강한 효과를 내고 있다. 어린 나이임에도 감성 충만한 음색을 보여주며 차세대 보컬리스트로 평가받기에 손색이 없다는 반응이 주를 잇고 있다.

또한 노래 ‘꽃길’은 세정이 어머니를 생각하면서 쓴 편지에서 출발한 곡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가사들이 감각적으로 녹아있어 인기를 얻는 데 한 몫을 했다.

여기에 물오른 감각을 보여주고 있는 래퍼 겸 프로듀서 지코의 콜라보도 ‘갓세정 파워’를 이끄는 데 큰 역할을 했다. 지코만이 보여줄 수 있는 은유적 표현이 담긴 가사와 슬로우 템포의 감각적인 멜로디는 ‘꽃길’의 완성도를 높여줘 믿고 듣는 음원을 탄생시켰다.

‘꽃길’로 음원 차트를 장식한 세정은 각종 음악 무대를 통해 신곡 활동에 나선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