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빠본색' 이한위 "19세 연하 아내 스킨십, 너무 과감해" 폭로

입력 2016-11-23 10:35:25 | 수정 2016-11-24 07:30:3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이한위가 아내의 스킨십에 혀를 내둘렀다.

23일 서울 상암동 동아디지털미디어센터에서 채널A '아빠본색'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아빠본색' 연출을 맡은 공효순 PD와 출연진 김구라, 이한위, 주영훈이 참석했다.

이날 이한위는 예고편에서 공개된 아내의 스킨십에 대해 "내 와이프는 역겨울 정도의 과도한 애교가 있다. 집에서 부딪힐 때마다 스킨십을 한다. 와이프가 나를 볼 때마다 문지른다"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쑥스러워서 방송에선 그렇게 안 했다. 우리 애들이 남은 아니지만 그 앞에선 정말 쑥스럽다. 이제 우리 아이들도 무관심하다"고 덧붙여 폭소케 했다.

'아빠본색'은 아빠들이 거친 세상을 살아가는 이야기를 보여주는 관찰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밖에서는 그 누구보다 당당하지만 자식들 앞에서 한없이 작아지는 아빠의 진면목을 적나라하게 보여준다. 매주 수요일 밤 9시 30분 방송.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