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역도요정 김복주' 조수향, 이성경-경수진 라이벌로 '얼마나 얄밉게요'

입력 2016-11-24 08:38:59 | 수정 2016-11-24 08:59:08
글자축소 글자확대
'역도요정 김복주' 조수향기사 이미지 보기

'역도요정 김복주' 조수향


'역도요정 김복주’ 조수향이 신스틸러로 역할을 톡톡히 했다.

조수향은 지난 23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역도요정 김복주'에서 리체부 원조 에이스 경수진(송시호 역)의 경잼심을 자극했다.

조수향은 극 중 한울체대 리듬체조부 유망주 수빈 역으로, 이날 코치에게 칭찬을 받으며 의기양양한 모습으로 등장해 지켜보는 경수진의 마음을 무겁게 했다. 특히나 러시아 특훈을 결정하게 되면서, 이에 반해 경제적인 사정으로 가지 못하게 된 경수진과 비교되며 앞으로의 라이벌 구도를 예고했다.

그리고 첫 회 부터 계속된 역도부와의 신경전도 보는 재미가 쏠쏠하다. 초반 세탁실 사건을 시작으로 마주치기만 하면 놀리거나 비웃는 등 서로 못 잡아먹어 안달인 앙숙 이성경(김복주 역)과의 얄미운 대립구도가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조수향은 이번 작품을 위해 연기뿐만 아니라 리듬체조를 배우는 등 연습에 매진해 왔다. 덕분에 극 중 동작이나 스트레칭 등을 무리 없이 해내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

한편 ‘역도요정 김복주’는 바벨만 들던 스물한 살 역도선수 김복주에게 닥친 폭풍 같은 첫사랑을 그린 감성 청춘 드라마로 이성경, 남주혁, 경수진, 이재윤 등 젊은 주역들의 풋풋한 멜로가 관심을 모으고 있다. 매주 수, 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