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나혼자산다' 박정현·거미의 과거사 공개 "백지영 결혼식 참석 힘들었지만…"

입력 2016-11-26 14:03:37 | 수정 2016-11-26 14:03:3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나혼자산다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나혼자산다



'나혼자산다' 박정현의 러블리한 일상이 공개됐다.

지난 25일 오후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무지개 라이브’ 코너에서는 최초로 자신의 집을 공개한 가수 박정현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나혼자산다'에 민낯에 부스스한 차림으로 등장한 박정현은 친근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브런치를 즐길 것 같았던 이미지와는 달리 능숙하게 시금치 된장국을 끓이고, 소박한 한국식 아침 식사를 하며 ‘한식 요정’으로 등극했다.

또한 예상치 못한 구수한 모습과 동시에 반려견 ‘세이디’와 영어로 대화하고, 영자 뉴스를 챙겨보는 등 ‘미드’의 한 장면 같은 모습을 연출하기도 했다.

한편 평소 번개를 즐긴다는 박정현은 늦은 밤이 되자 ‘번개 요정’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박정현은 “완전 번개 파트너예요!”라며 거미와 절친 방송작가를 집으로 초대했고, 평소 낯가림이 심하다는 세 사람은 처음 술을 마시게 된 계기를 공개했다.

박정현의 절친 방송작가는 “백지영이 한참 연하를 만나가지고, (세 사람이) 헛헛한 마음에 외롭다고 울면서 술 마셨었는데..”라고 말하자 박정현과 거미는 “그때 외로움은 그런 외로움이 아니었어요”라며 “예술적인 위기를 만난 거야”라고 변명 같은 반박을 해 시청자들을 배꼽 잡게 만들었다.

필터링 없는 과거사 공개는 계속 이어졌다. 절친 방송작가는 “백지영 결혼식 때는 다 솔로였어”라고 말하자, 박정현은 “그래서 나는 지영이 결혼식 가는 거 되게 힘들었어”라며 공감 어린 속내를 털어놓기도.

또한 거미가 박정현에게 “어떻게 현재 남자친구와 연인이 됐어요?”라고 묻자, 절친 방송작가는 거미에게 “백지영 결혼식 다음 이라니깐.. 백지영 결혼식 보고 우리가 훅 받은 거다”라고 말해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