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주진모, 캐리어 끌고 화이브라더스로…전속 계약

입력 2016-11-29 10:21:51 | 수정 2016-11-29 10:21:51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 주진모>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 주진모>


배우 주진모가 유해진, 주원이 소속된 화이브라더스에 둥지를 틀었다.

29일 화이브라더스는 주진모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로써 화이 측은 김윤석과 유해진, 주원, 임지연, 이시영에 이어 소속 배우 라인업을 강화하게 됐다.

주진모는 최근 종영한 MBC 월화드라마 '캐리어를 끄는 여자'에서 진중하면서도 능청스러운 반전 매력을 뽐냈다.

지난해에는 JTBC 드라마 '사랑하는 은동아'에서 한 여자만을 사랑하는 순애보 연기로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그는 앞으로 화이브라더스와 손잡고 국내는 물론 해외시장 공략에도 속도를 낼 계획이다.

권민경 한경닷컴 기자 kyo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