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씬스틸러' 박수홍 "10년만에 공중파 MC 복귀…시청률 최소 7% 확신"

입력 2016-11-30 15:15:43 | 수정 2016-11-30 17:11:31
글자축소 글자확대
'씬스틸러-드라마전쟁' 박수홍 / 사진 = 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씬스틸러-드라마전쟁' 박수홍 / 사진 = 최혁 기자


'씬스틸러' MC 박수홍이 프로그램에 대한 자신감을 보였다.

SBS 새 예능프로그램 '씬스틸러-드라마 전쟁' 제작발표회가 30일 오후 서울 목동 SBS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황인영 PD와 방송인 박수홍, 정준하, 배우 이규한, 강예원, 김정태, 이시언, 이준혁 등이 참석했다.

이날 박수홍은 "신동엽에게 '너 오래 했잖니'라고 이야기해주고 싶다"며 "내 생각에 시청률이 최소한 7%는 나오지 않을까 생각한다. 동시간대 신동엽의 프로그램인 '안녕하세요'보다도 높을 것이다"라고 자신했다.

이어 "나는 '야심만만' 이후 10년 만에 공중파 MC로 나왔다. 절대 지지 않을 것"이라며 "이렇게 확신하는 이유는 내가 요즘 잘 되는 흐름이기 때문이다. 프로그램의 진정성이 있기 때문에 분명히 세대를 아우를 것"이라고 덧붙였다.

'씬스틸러-드라마 전쟁'은 씬스틸러들이 대본, 대사 없이 정극과 콩트를 넘나들며 애드리브 대결을 펼치는 리얼 연기 버라이어티다. 팀장 정준하와 양세형을 주축으로 배우 군단을 나눠 드라마 전쟁을 선보인다. 오는 12월 5일 밤 첫 방송.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