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결혼' 신성우, 노총각 딱지 뗀다…16살 연하女와 ♥

입력 2016-12-02 13:31:01 | 수정 2016-12-02 13:34:23
글자축소 글자확대
신성우 결혼기사 이미지 보기

신성우 결혼


가수 겸 배우 신성우(49)가 늦깎이 신랑이 된다.

신성우 소속사 측은 2일 "신성우가 연하의 일반인 여성과 오는 12일 쉐라톤 그랜드워커힐에서 결혼식을 올리게 됐다"고 밝혔다.

신성우의 예비신부는 16살 연하로 지인의 소개를 통해 처음 만났다. 두 사람은 2013년부터 4년간 열애 끝에 결실을 맺게 됐다.

신성우는 결혼식은 일반인 예비신부를 배려해 비공식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본식 전 신성우만 기자회견을 계획하고 있다.

1992년 '내일을 향해'를 발표하며 가요계에 데뷔한 신성우는 긴 헤어스타일, 조각같은 외모로 '테리우스'라는 별명을 받으며 유명세를 떨쳤다. 이후 '서시', '사랑한 후에' 등 히트곡을 냈고 배우로도 활발한 활동 중이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