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배우 김의성, 검증 자격없다 한 '대선주자 국민면접' 패널 누구?

입력 2017-02-13 15:28:09 | 수정 2017-02-13 15:36:08
글자축소 글자확대
대선주자국민면접 패널(왼쪽부터 강신주 김진명 허지웅 진중권 전여옥)기사 이미지 보기

대선주자국민면접 패널(왼쪽부터 강신주 김진명 허지웅 진중권 전여옥)



배우 김의성이 12일 방송된 SBS 특별기획 '대선주자국민면접'을 강하게 비판했다.

김의성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누가 누굴 검증해 진짜"라며 "저런 거지같은 프로그램을 아예 볼 생각도 안 하는 내가 챔피언"이라고 말했다.

'압박면접'을 진행하는 패널은 강신주, 김진명, 허지웅, 진중권, 전여옥이 참여하고 있다.

'대선주자국민면접'은 유력 대선주자들의 인성, 가치관, 역량을 국민의 눈높이에서 직접 확인하는 '압박 면접' 형식의 프로그램이다.

이 프로그램에는 첫 출연자 문재인 전 대표에 이어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 안희정 충남지사, 유승민 바른정당 의원, 이재명 성남시장 등이 예정돼 있다.

한편 배우 김의성은 서울대 경영학과를 졸업한 후 극단 한강의 단원 및 배우로 맹활약 중이다.

그는 지난해 촛불시위 관련 자신의 SNS에 "분노와 슬픔 때문에 하루하루가 힘드시죠? 토요일마다 광장에 나가 외쳐도 아무것도 달라지지 않는 것 같아 답답하시죠?"라며 "그대로 잘 버텼으면 좋겠습니다. 애초에 너무나도 어려운 일을 우리는 잘 해내고 있다고 생각합니다"라며 “국민을 속이고 이런 무능력하고 부도덕한 지도자를 만들어낸 자들, 더러운 뇌물을 안기며 거대한 이익을 챙긴 자들, 이들을 절대 잊지 맙시다”라고 촉구한 바 있다.

배우 김의성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김의성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