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현대차그룹, 전경련 공식 탈퇴...4대그룹 모두 탈퇴

입력 2017-02-21 11:40:00 | 수정 2017-02-21 11:40:00
글자축소 글자확대
대차그룹이 전국경제인연합회에서 공식 탈퇴합니다.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오늘(21일) 현대차, 기아차, 현대모비스, 현대글로비스, 현대카드, 현대제철 등 11개 계열사가 모두 전경련 탈퇴 의사를 전달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이로써 지난해 12월 가장 먼저 탈퇴 의사를 공식 통보한 LG를 시작으로 삼성, SK 등 국내 4대 그룹 모두 전경련을 탈퇴하게 됐습니다.4대그룹은 전경련 연간 회비 약 500억원 중 70% 이상을 부담해 왔습니다.이런 점 때문에 재계에서는 4대그룹의 전경련 탈퇴로 전경련이 해체수순을 밟을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고 있습니다.조현석기자 hscho@wowtv.co.kr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소액 장기연체자의 채무 탕감,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