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일본 방위성 "북 미사일, 오가반도 서쪽 300~350㎞ 낙하"

입력 2017-03-06 10:47:56 | 수정 2017-03-06 10:47:56
글자축소 글자확대
일본 방위성은 6일 북한이 발사한 미사일이 북쪽 아키타현 오가반도 서쪽 300~350㎞ 동해상에 낙하했다고 밝혔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방위성은 북한이 이날 오전 평안북도 동창리에서 동쪽으로 발사한 미사일 4발이 1000㎞ 가량을 날아 떨어진 것으로 파악했다.

4발 중 3발은 일본의 배타적경제수역(EEZ) 내에, 나머지 1발은 EEZ 주변에 낙하한 것으로 보고 있다.


이나다 도모미 방위상은 "한·미 합동 군사훈련에 대한 반발에서 쏘았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기시다 후미오 외무상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결의 위반"이라며 "안보리에 강한 메시지를 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