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차이나는 클라스' 유시민, 가장 존경하는 사람은?

입력 2017-03-06 10:54:54 | 수정 2017-03-06 10:54:54
글자축소 글자확대
JTBC 차이나는 클라스 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JTBC 차이나는 클라스 캡쳐


JTBC 새 시사교양 프로그램 '차이나는 클라스-질문 있습니다'(이하 '차이나는 클라스')의 첫 발표자로 나선 유시민 작가가 애처가의 면모를 드러내 화제다.

5일 첫 방송된 JTBC '차이나는 클라스'에서는 유시민 작가가 첫 강연자로 나서 '민주주의'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차이나는 클라스'는 질문과 답변을 통해 무한한 지식을 나누는 콘셉트의 강연 프로그램이다. 방송인 홍진경, 오상진, 작가 조승연, 가수 덕원, 래퍼 딘딘, 방송인 지숙, 샘오취리, 아나운서 강지영 등 패널 10인의 질문과 강연자의 답변을 통해 주제에 대해 알아가는 방식이다.

유시민 작가의 강연에 앞서 공개된 방청객의 이목을 끈 것은 그의 프로필이었다. 유시민 작가가 실존 인물 중 가장 존경하는 사람으로 아내를 뽑았기 때문이다.

패널들은 "애처가시구나", "사랑꾼이었어"라고 치켜세웠다. 이에 대해 유시민 작가는 "그건 좀 아닌 것 같은데"라며 웃음지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