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관진, 미 맥마스터 보좌관과 통화…"대북제재 위한 공조 강화"

입력 2017-03-06 11:42:18 | 수정 2017-03-06 11:42:18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관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허버트 맥마스터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 전화 통화를 하고 대북제재를 위한 공조를 강화하기로 했다.

청와대에 따르면 김 실장은 6일 오전 10시45분께 맥마스터 보좌관과 긴급 전화 통화를 했다. 통화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대한 강력한 규탄과 대북제재, 압박을 위한 공조 강화 등으로 이뤄졌다.

양측은 북한의 핵·미사일 대응 방안과 관련해 김 실장의 방미시 심도 있는 협의를 진행하기로 했다.

앞서 김 실장은 맥마스터 보좌관과의 전화 통화에서 미국을 방문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