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신동욱, 표창원 현수막 고소에 "귀신 씨 나락 까먹는 소리"

입력 2017-03-07 08:55:15 | 수정 2017-03-07 08:55:15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신동욱 공화당 총재가 표창원 현수막 고소에 대해 비난했다.

6일 신동욱 총재는 자신의 트위터에 "표창원 '표창원 부부 19금 묘사' 합성 현수막 게시자 고소는 소인배이거나 뻔뻔함 지존 같다. 싱글인 박근혜 대통령 성적묘사는 가능하고 유부남인 표창원은 안 된다 논리는 ‘귀신 씨 나락 까먹는 소리’다. 내가 하면 로맨스 네가 하면 불륜 꼴이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서울 여의도 9호선 국회의사당역 인근에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그의 부인 사진을 누드사진과 동물사진에 합성한 현수막이 게시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현수막 게시자를 모욕 혐의로 처벌해달라'는 고소장이 접수돼 수사에 들어간 경찰은 현수막을 게시한 이들을 모욕죄 등 혐의로 조사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