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황교안 권한대행 "사드 배치 정상적으로 추진해야"

입력 2017-03-08 15:33:03 | 수정 2017-03-08 15:33:0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이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배치를 정상적으로 추진해야 한다"는 입장을 확고히 했다.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은 8일 충청남도 계룡대에서 열린 장교합동임관식 축사를 통해 "우리 군(軍)은 한·미 연합방위태세를 토대로 강력한 군사 대비태세와 억제력을 갖춰야 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주한미군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배치를 정상적으로 추진해 북한의 핵 도발에 대비하면서 사이버 공격, 테러 위협 등에 대한 대응역량도 지속적으로 발전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북한의 어떠한 도발과 위협도 단호히 응징하겠다"며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에 대비한 킬 체인(Kill Chain) 등 한국형 3축 체계를 조속히 구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튼튼한 안보는 국가 발전의 초석"이라며 "더욱이 남북이 분단돼있는 현실에서 굳건한 안보태세는 어떠한 경우에도 그 무엇과도 바꿀 수 없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