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승민·남경필, 동대문 새벽시장 방문…상인들과 대화

입력 2017-03-09 09:26:45 | 수정 2017-03-09 09:26:45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바른정당 대권주자인 유승민 의원과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9일 당 지도부와 함께 동대문 새벽을 찾았다.

이 두 사람은 중국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보복'과 전안법(전기용품 및 생활용품 안전관리법) 문제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동대문 의류상가 상인들을 만나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기사 이미지 보기


이들은 오전 6시 30분부터 한 시간 남짓 상가를 돌아본 후 인근의 식당에서 퇴근길 상인들과 설렁탕으로 아침을 먹으며 대화를 나누기도 했다.

유 의원과 남 지사는 이후 오전 9시 국회에서 열리는 탄핵정국 비상시국 의원총회에도 참석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