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탄핵 D-1 … 이재명 "바른 길 훼손하면 승복하지말고 촛불 더 높이 들자"

입력 2017-03-09 15:45:38 | 수정 2017-03-09 15:45:38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이재명 성남시장은 9일 "바른 길을 훼손하는 장애가 발생하면, 승복하거나 포기하지 않고 촛불을 더 높이 크게 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이날 서울 종로구 조계사에서 총무원장 자승스님을 면담한 뒤 기자들과 만나 "바른 길을 가기 위해 노력하되 평화롭게 하겠다. 촛불은 평화로운 것"이라며 이렇게 강조했다.


이날 자승 스님은 이 시장에게 "걸림없고 거침없는 것이 소통의 근본인데 이 시장이 그 역할을 잘 해 사이다라는 별명이 붙었다"며 "판결 이후 막힘 없이 일 풀어가는데 역할 해달라"는 덕담을 건넸다.

이에 이 시장은 "(탄핵 이후) 바른 길을 평화롭게 가겠다"며 "불교계의 시대정신이 존경스럽다. 화쟁의 정신으로 평화로운 길 가는 것에 공감하고 있다"고 화답했다.

이 시장은 예방 직후 기자들과 만나 '바르고 평화로운 길'에 대해 "바른 길을 훼손하는 장애가 발생하면 이에 승복하고 포기하는 게 아니라 바른 길을 가기 위해 노력하되 평화롭게 가겠다는 의미"라며 "촛불을 드는 것이 평화로운 일이다. 촛불을 더 높이 들어야 한다"고 부연했다.

또 "어떤 결론이 났다고 해서 모든 게 끝난 것이 아니라 국민이 원하는 결론이 나는 것이 민주주의 사회에서 바람직한 것"이라며 "국민 뜻이 관철된 결론이 나도록 마지막 순간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