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강원도, 수출 20억달러 달성 위한 대책회의 개최

입력 2017-03-09 17:38:58 | 수정 2017-03-09 17:38:58
글자축소 글자확대
강원도는 9일 최문순 도지사 주재로 미국의 보호무역주의, 중국 사드 보복 우려 등 급변하는 국내·외 수출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금년도 수출목표 20억불을 달성하기 위한 대응 방안을 모색하고자 '기업인과 함께하는 강원 수출진흥대책회의'를 개최했다.

강원중기청, 무역협회, aT, 교수·관세사, 기업인 등 70여명이 참석한 이 회의에서 전홍진 글로벌투자통상국장은 수출품목 다변화 및 국가별 타깃 상품개발, 국외 본부 확대를 통한 현장세일즈 강화, 2018 평창동계올림픽과 연계한 강원 수출 토털 마케팅을 펼쳐 강원도 수출 확대에 전력 질주하겠다고 밝혔다.

수출 애로·건의 및 해소 방안 등도 논의 되었으며, 수출 담당 공무원 선서, 내수기업 수출 첫 걸음 지원사업 발대식 등 부대행사도 이어져 위기 극복과 수출 증대를 위해 참석자 모두가 결연한 의지를 다졌다.

강원도는 회의를 통해 도출된 기업 애로사항, 정책 제언 등을 시책에 적극 반영키로 했으며, 수출진흥대책의 실효성 확보와 최근 위기 상황에 신속 대응키 위하여 업무담당 국장을 반장으로 관계공무원 및 유관기관·전문가 등이 합동으로 구성된 수출진흥 대책반 가동에 들어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