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 날씨, 봄이 왔다 … 낮 최고 서울 11도 대전 13도 부산 14도

입력 2017-03-10 06:29:57 | 수정 2017-03-10 06:29:57
글자축소 글자확대
꽃샘 추위가 물러가고 봄이 왔다.

금요일인 10일은 전국이 맑고 낮 최고기온도 서울 11도, 대전 13도, 부산 14도 등 평년보다 높은 9도에서 14도 사이를 나타내겠다. 기상청은 "당분간 기온이 평년과 비슷하거나 평년보다 높겠다"고 내다봤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1도, 인천 1.9도, 수원 -2.1도, 춘천 -4.4도, 강릉 2.4도, 청주 0.3도, 대전 -0.2도, 전주 1.1도, 광주 3도, 제주 8.4도, 대구 3.3도, 부산 4.7도, 울산 3.9도, 창원 4.2도 등이다.


미세먼지농도는 '나쁨' 수준을 보일 제주권을 뺀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일 것으로 전망됐다.
호남권에서는 아침에 잠시 나쁨 수준의 농도가 나타날 수 있을 것으로 국립환경과학원은 내다봤다.

강원 일부 지역과 경상, 전남에 건조특보가 내려진 상태다. 동해 먼바다에는 풍랑특보가 발효됐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와 남해 앞바다에서 0.5∼1.5m, 동해 앞바다에서 0.5∼2.0m로 일겠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