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맨유, 유로파리그 16강 첫 경기 무승부…로스토프와 1 대 1

입력 2017-03-10 07:30:32 | 수정 2017-03-10 07:30:32
글자축소 글자확대
맨유 페이스북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맨유 페이스북 캡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로스토프와의 2016-2017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16강 1차전에서 1 대 1로 비겼다.

맨유는 10일(한국시간) 로스토프 원정경기에서 전반 35분 음키타리안이 선제골을 성공시키며 기세를 올렸다.

음키타리안은 이브라히모비치의 패스를 페널티지역 한복판에서 왼발 슈팅으로 마무리했다.


맨유의 기쁨은 오래 가지 않았다. 로스토프는 후반 8분 부카로프가 동점골을 터트렸다.

부카로프가 페널티지역 안쪽에서 칼라체프의 로빙 패스를 받아 오른발로 맨유의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 맨유는 미키타리안을 빼고 마르시알을 투입하자 로스토프도 아즈문을 투입하며 맞불을 놨다.

하지만 두 팀은 더 이상의 골을 만들어내지는 못하고 17일 맨유의 홈 올드트래퍼드에서 2차전으로 승부를 가리게 됐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