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민경욱 전 대변인 "헌재결과 승복 언급 없어"

입력 2017-03-12 20:55:11 | 수정 2017-03-12 22:20:49
글자축소 글자확대
"검찰 수사 관련 질문할 기회 없어…세월호 유족에 밝힐 입장 없어"
< 메모하는 민경욱 의원 > 친박계 의원인 자유한국당 민경욱 의원이 1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박근혜 전 대통령 사저 앞에서 메모하고 있다. 연합뉴스기사 이미지 보기

< 메모하는 민경욱 의원 > 친박계 의원인 자유한국당 민경욱 의원이 1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박근혜 전 대통령 사저 앞에서 메모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근혜 전 대통령은 12일 저녁 서울 강남구 삼성동 사저로 복귀한 자리에서 자신을 파면시킨 헌법재판소의 탄핵심판 결과에 대해 아무런 언급이 없었다고 청와대 대변인을 지낸 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이 전했다.

다음은 민 전 대변인과의 일문일답.

-- (박 전 대통령 말씀 중에) 안고 가겠다는 게 무슨 의미인가.
▲ 어려운 의미가 아니다. 그대로 받아들이면 된다.


-- (박 전 대통령이) 검찰 수사에 응할 계획인가.
▲ (박 전 대통령에게) 그런 것을 질문할 기회가 없었다.

-- 헌재 결과에 승복한다고 했나?
▲ 그런 말씀 없었다.

-- 세월호 유가족에게 입장을 밝힐 계획이 있나?
▲ 없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