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안철수 "박 전 대통령 불복, 매우 유감…검찰 수사 협조해야"

입력 2017-03-13 13:12:38 | 수정 2017-03-13 13:41:5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안철수 국민의당 전 대표는 13일 박근혜 전 대통령이 헌법재판소 결정에 사실상 불복한 것에 대해 "매우 유감스럽다"고 밝혔다.

안 전 대표는 이날 서울 종로구 조계사를 방문한 뒤 기자들과 만나 "박 전 대통령도 이제 헌재 판결을 존중하고, 진실을 밝히기 위해 검찰 수사에 협조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박 전 대통령에 대한 구속수사 필요를 묻는 질문에는 "우선 검찰 수사를 받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며 "자연인 신분에서 요구가 있을 때 수사를 받아야 한다"며 즉답을 피했다.

서울 강남구 삼성동 사저에서 박 대통령 지지자들이 탄핵 불복 집회를 한 것에 대해서는 "다른 생각을 가진 건 인정하지만, 민주적 결정은 받아들여야 한다"고 답했다.

안 전 대표는 조기 대선의 향후 행보에 대해서는 치유와 통합을 통해 미래로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날 경선 예비후보로 등록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