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시사회장 찾은 봄처녀들

입력 2017-03-14 09:59:51 | 수정 2017-03-15 09:28:00
글자축소 글자확대

포토슬라이드



연예인들이 13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비정규직 특수요원' VIP시사회에 참석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한채아, 강예원, 주연의 '비정규직 특수요원'은 보이스피싱 일망타진을 위한 국가안보국 댓글요원 '장영실'(강예원 분)과 사건 해결이라면 물불 가리지 않은 경찰청 형사 '나정안'(한채아 분)의 불편하고 수상한 합동수사를 그린 언더커버 첩보 코미디 영화로 오는 16일 개봉 예정이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