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헌법재판소, 소장 권한대행에 김이수 재판관 선출

입력 2017-03-14 14:51:32 | 수정 2017-03-14 14:51:32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이수 헌법재판관. 사진=헌법재판소기사 이미지 보기

김이수 헌법재판관. 사진=헌법재판소

헌법재판소는 이정미 전 재판관 퇴임으로 공석이 된 소장 권한대행에 김이수 재판관(64·사법연수원 9기)이 선출됐다고 14일 발표했다.

김 재판관은 이날 오전 재판관 7명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재판관 회의에서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으로 선출됐다.

그는 현재 재판관 중 임명 날짜 순으로 가장 선임자다. 전북 출신으로 서울대 법대를 졸업하고 판사로 임관한 김 권한대행은 서울고법 부장판사와 서울남부지법원장, 특허법원장, 사법연수원장을 거쳐 2012년 9월 20일 국회 선출(야당 몫 추천)로 헌법재판관에 임명됐다.


2014년 12월 통합진보당 해산 사건에서 유일하게 반대 의견을 낸 바 있다. 그는 새 소장이 임명될 때까지 헌재를 이끌게 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