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그거너사' PD "홍서영, 빅뱅 콘서트서 만나…극적 캐스팅"

입력 2017-03-14 15:56:53 | 수정 2017-03-14 16:09:55
글자축소 글자확대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홍서영 / 사진 = 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홍서영 / 사진 = 변성현 기자


'그거너사' 김진민 PD가 홍서영 캐스팅 과정을 밝혔다.

14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이하 '그거너사') 제작발표회를 통해서다. 이 자리에는 김진민 PD와 배우 이현우, 조이, 이정진, 이서원, 홍서영이 참석해 작품과 관련된 많은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 PD는 "홍서영은 가장 극적으로 캐스팅됐다"며 "그 배역이 정말 중요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작가랑 빅뱅 콘서트를 갔다가 우리 앞에서 놀고있는 친구를 봤는데 다음날 오디션에 왔더라. 그게 바로 홍서영이다"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또 그는 "알고보니 400대 1 오디션을 통해 뮤지컬 자리를 꿰찼던 주인공이다. 나에게 온 인연이라는 확신이 들었다"고 캐스팅 과정을 설명했다.

'그거너사'는 동명의 일본만화를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정체를 숨긴 천재 작곡가 '강한결'(이현우 분)과 그에게 첫 눈에 반한 여고생 '윤소림'(조이 분)의 청춘 로맨스다. '내성적인 보스' 후속으로 오는 20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