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근혜 측 "21일 검찰 출석해 성실하게 조사 받을 것"

입력 2017-03-15 16:22:43 | 수정 2017-03-15 16:22:4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박근혜 전 대통령이 변호인을 통해 검찰의 소환에 응해 성실히 조사를 받겠다는 뜻을 표명했다.

박 전 대통령의 변호인단의 채명성 변호사는 15일 "박 전 대통령은 검찰이 요구한 일시에 출석해 성실하게 조사를 받을 것"이라며 "변호인들은 검찰 수사 과정에 필요한 자료 제출 등 제반 절차에 적극적으로 협조함으로써 실체적 진실이 신속하게 규명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그동안 박 전 대통령 측 변호를 맡아온 유영하 변호사는 이날 낮 강남구 삼성동 박 전 대통령의 집을 찾아 2시간여동안 박 전 대통령과 검찰 소환통보에 따른 향후 대책을 숙의했다.


앞서 검찰 특별수사본부는 박근혜 전 대통령에게 21일 오전 9시 30분 검찰에 출석해 조사받으라고 이날 오전 공식 통보했다. 박 전 대통령은 전두환·노태우·노무현 전 대통령에 이어 대한민국 전직 대통령 사상 4번째로 검찰 조사실에 피의자 신분으로 앉게 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