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말레이 당국 "자녀 DNA 이용해 김정남 신원 공식 확인"

입력 2017-03-15 17:50:19 | 수정 2017-03-15 17:50:1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김정남 암살사건과 관련해 수사를 벌이고 있는 말레이시아 당국이 김정남 자녀의 DNA를 이용해 김정남의 신원을 공식 확인했다.

15일(현지시간) AFP통신 등에 따르면 아마드 자히드 하미디 말레이시아 부총리는 이날 수사관들이 "김정남의 자녀로부터 얻은 DNA 샘플을 근거로 김정남의 신원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신원 확인에 활용된 DNA가 한솔, 솔희 등 김정남 자녀 중에서 누구의 것인지는 아직 전해지지 않았다.

앞서 할릿 아부 바카르 말레이시아 경찰청장은 지난 10일 기자회견을 통해 "피살자의 신원이 김정남으로 확인됐다"고 밝혔으나 구체적으로 어떻게 신원을 확인했는지는 언급하지 않았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