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시연 "사기 당한 적 많아…얼마 전에도 안 좋은 일" 고백

입력 2017-03-15 07:43:25 | 수정 2017-03-15 07:51:22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박시연이 사기를 당한 사연을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지난 14일 방송된 KBS 2TV '하숙집 딸들'에서는 박시연, 이다해, 김희철이 만나 함께 식사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들은 이다해의 애인인 세븐이 운영하는 찜닭 집을 방문했다. 박시연의 팬이라는 김희철은 "다해는 그냥 예쁜데 박시연 씨는 느낌 있게 예쁘다"고 박시연의 미모를 극찬했다.

이다해는 박시연에 대해 "언니가 세상 물정을 잘 알고 있나 싶을 정도다. 사기 당하기에 최적화되어 있는 것 같다"고 말하자, 김희철은 "절대 사업하지 말라"며 조언했다.

이어 이다해는 박시연에게 "사기 당해 본 적 있냐"고 물었고, 박시연은 "많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박시연은 "과거 소속사 문제도 있었고, 얼마 전에는 인테리어 공사를 했다가 안 좋은 일이 있었다"고 말했다.

이다해는 김희철에게 "언니는 안 좋은 일이 있으면 금세 잊는다고 한다"고 말했고, 박시연은 "화났던 것을 기억하고 싶은데도 잘 기억이 안 난다"며 고민을 토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