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티아라 측 "해체 아냐…멤버별 계약종료 시점 달라"

입력 2017-03-16 14:27:58 | 수정 2017-03-16 14:27:58
글자축소 글자확대
티아라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티아라 /사진=변성현 기자


걸그룹 티아라가 오는 5월 완전체 마지막 앨범을 발표한다.

티아라 소속사 MBK엔터테인먼트 측은 16일 오후 공식자료를 통해 "티아라는 오는 5월 완전체 마지막 앨범을 끝으로 활동을 마무리한다"라면서도 "멤버 별로 계약 종료 시점이 달라, 티아라 완전체 앨범은 마지막이 될 것이며 티아라의 해체는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티아라는 완전체 마지막 앨범 발표 이후에도 MBK엔터테인먼트에 그대로 남아 있는 티아라 멤버들이 있을 전망이다.


한편 2009년에 데뷔 한 티아라는 데뷔 9년차 장수 걸그룹으로 '보핍보핍'(Bo Peep Bo Peep), '롤리폴리', '러비더비' 등 수많은 곡을 연달아 히트시키며 국, 내외 정상급 걸그룹으로 자리매김해 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