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7주만에 돌아온 '무한도전', 방송에서 볼 수 없던 리얼한 모습 공개

입력 2017-03-18 11:34:41 | 수정 2017-03-18 11:34:41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무한도전 트위터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무한도전 트위터



‘무한도전’이 7주만에 돌아온다.

18일 오후 방송될 MBC '무한도전'에서는 지난 7주 동안 '무한도전' 멤버들이 무엇을 하며 시간을 보냈는지 그 모습을 리얼하게 보여줄 예정이다.

본격적인 아이템 촬영을 시작하기 전 '무한도전' 멤버들은 매주 녹화 날마다 만나 팀워크를 다지며 함께 시간을 보냈다. 오랜만에 녹화 스케줄이 아닌, 자유 시간을 가진 멤버들은 편하게 놀면서 재충전을 하고 새로운 아이디어도 만들어냈다.

그 첫 시작은 양세형의 PC 게임 제안이었다. 아주 오랜만에 PC방을 찾은 멤버들은 PC방 시스템 하나하나에 크게 놀라며, 회원가입부터 쩔쩔매기 시작했다. PC 게임에 재미를 붙인 멤버들은 이어 오락실 게임, 볼링, 보드 게임 등 승부욕을 불태우며 해가 질 때까지 게임을 이어갔다.

재석팀, 명수팀으로 나뉜 멤버들은 승부 결과에 따라 평소 방송에서 볼 수 없었던 다양한 모습까지 보였다는 후문이다.

‘무한도전’ 멤버들이 녹화가 없는 7주 동안 어떻게 놀면서 시간을 보내는지 18일 방송되는 ‘무한도전’에서 가감 없이 공개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