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임금님의 사건수첩' 감독 "이선균·안재홍 캐스팅, 우리도 놀란 신선함"

입력 2017-03-20 11:33:10 | 수정 2017-03-20 11:35:33
글자축소 글자확대
'임금님의 사건수첩' 문현성 감독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임금님의 사건수첩' 문현성 감독 /사진=변성현 기자


문현성 감독이 '임금님의 사건수첩'에 이선균과 안재홍을 캐스팅 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20일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영화 '임금님의 사건수첩'(문현성 감독)의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이날 문현성 감독은 "제작자와 캐스팅에 대한 회의를 하다가 이선균과 안재홍 이야기를 하고 스스로 놀랐다"라며 "우리가 생각해도 너무 신선한 조합이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가 생각해도 신선했고 주변 반응도 뜨거웠다"라며 "캐스팅까지 성사되니 기분 좋은 행운인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이선균은 안재홍과의 연기 호흡에 대해 "군대 이등병과 병장같은 관계"라며 "상황에 맞는 재미를 살려보는 것에 중점을 뒀다"라고 말했다.

영화 '임금님의 사건수첩'은 예리한 추리력을 지닌 막무가내 임금 '예종'(이선균)과 천재적 기억력을 가진 어리바리 신입사관 '이서'(안재홍)가 조선판 과학수사를 통해 한양을 뒤흔든 괴소문의 실체를 파헤치는 유쾌한 활약을 담은 영화다. 오는 4월 개봉.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