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양현석, 부동산 전문가들도 놀란 재테크 센스…YG 사옥만 100억+α

입력 2017-03-21 07:56:12 | 수정 2017-03-21 08:16:57
글자축소 글자확대
'명단공개' 양현석기사 이미지 보기

'명단공개'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의 수장 양현석이 재테크의 신으로 꼽혔다.

지난 20일 방송된 tvN '명단공개 2017'에는 부동산 전문가 4인이 출연해 연예계 부동산 재테크의 신 8인의 명단을 공개했다. 이날 1위는 부동산 전문가들의 만장일치로 양현석이 꼽혔다.

양현석은 100억원 대가 넘는 YG 사옥을 단독 자산으로 소유하고 있다. 또 연희동 인근에 위치한 60평 단독 주택을 갖고 있다.

뿐만아니라 양현석은 YG 사옥 인근의 부동산을 160억원에 매입한 바 있다.

양현석의 뒤를 이어 연예계 부동산 재테크의 신 2위는 방송인 서장훈이 이름을 올렸다.

서장훈은 서초구 양재동에 위치한 지하 2층, 지상 5층 규모를 소유했으며 현재 시세는 200억원으로 시세 차익을 170억원 남긴 바 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