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고은 "공유는 비즈니스 파트너"

입력 2017-03-22 14:57:06 | 수정 2017-03-22 14:57:06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고은.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김고은. 한경DB


김고은이 최근 불거진 공유와의 열애설을 부인했다.

22일 김고은의 소속사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공유는 드라마 '도깨비'에서 호흡을 맞춘 배우일 뿐 교제하는 사이는 절대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이 관계자는 "신하균과의 이별도 공유가 아니라 스케줄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이는 일부 매체가 김고은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근거로 '김고은이 공유와 교제하면서 신하균과 헤어졌다'고 보도한 데 따른 것이다.

김고은과 신하균은 지난해 8월 공개 연애를 시작했지만 이날 결별 사실이 알려졌다.

김고은과 공유는 드라마 '도깨비' 흥행 이후 특유의 호흡 때문에 속칭 '찌라시' 등을 통해 열애설이 확산된 바 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